미국에 대한 호감도가 가장 높고, 일본에 대한 호감도가 가장 낮아

한반도 주변 5개국 각각에 대해 평소 느끼고 있는 감정을 0도에서 100도 사이로 표기하게 한 결과, 미국에 대한 감정온도가 51.2도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러시아(39.0도), 북한(33.1도), 중국(29.6도), 일본(25.0도) 순이었다.

작년 10월 셋째 주 조사와 비교했을 때 주요국 호감도는 큰 변동이 없었다. 일본과 미국에 대한 호감도가 작년 하반기부터 소폭 개선되는 추세이며, 중국에 대한 호감도는 코로나19 이후 30도 수준에 머물고 있다.

한반도 주변 5개국 감정온도(100점 만점)

한반도 주변 5개국 감정온도(최근 12회)

일러두기

  • 본 리포트의 데이터는 소수점 첫째 자리에서 반올림하여 정수로 표기하였으므로, 보고서 상에 표기된 값의 합이 100%가 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복수응답 문항의 빈도는 그 합이 100%를 초과할 수 있습니다.
  • 응답 사례 수가 적은 경우 해석에 유의하여 주십시오.

조사개요

  • 모집단: 전국의 만 18세 이상 남녀
  • 표집틀: 한국리서치 마스터샘플(20년 12월 기준 약 54만명)
  • 표집방법: 지역별, 성별, 연령별 비례할당추출
  • 표본크기: 각 조사별 1,000명
  • 표본오차: 무작위추출을 전제할 경우, 95%신뢰수준에서 각 조사별 최대허용 표집오차는 ±3.1%p
  • 조사방법: 웹조사(휴대전화 문자와 이메일을 통해 url 발송)
  • 가중치 부여방식: 2020년 12월 행정자치부 발표 주민등록인구 기준 지역별, 성별, 연령별 가중치 부여(림가중)
  • 응답률: 조사요청 7,682명, 조사참여 1,239명, 조사완료 1,000명(요청대비 13.0%, 참여대비 80.6%)
  • 조사일시: 2021년 1월 8일 ~ 1월 11일
  • 조사기관: ㈜한국리서치(대표이사 노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