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한국의 지방자치, 여러분은 참여하셨습니까?

1995년 지방자치단체장 직접 선거가 시작된 이래 대한민국은 지방분권의 논의와 더불어 지방자치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자치조직권, 자치행정권, 자치재정권, 자치입법권을 보장하며 더욱 발전해오고 있다. 제도적으로는 이러한 발전을 이루고 있으나, 실질적으로 우리의 삶에서 지방자치는 잘 이루어지고 있는가?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지방자치에 참여하고 있을까?

[기획] 결혼, 반드시 해야 할까? – 결혼에 대한 인식

2021년 혼인 건수는 통계작성을 시작한 1970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결혼이 더 이상 필수가 아니라는 인식이 확산되는 상황에서, 사람들은 이 문제를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을까? 결혼에 대한 다양한 질문을 던져보았다.

[기획] 지역 소속감이 미치는 영향, 그리고 지방자치제도

전국동시지방선거가 한 달 여 앞으로 다가왔다. 지방선거의 기본단위인 ‘지역’은 한국 사회에서 어떤 의미를 가질까? 그리고 지방자치제도는 ‘지역’에 어떤 영향을 미쳤을까? 올해로 여덟 번 째를 맞이하는 지방선거의 본질적인 의미를 고민해 보았다.

[집단별 갈등인식 – 2022년] 주요 집단 간 갈등, 1년 사이 더 심각해졌다는 인식 증가

10개 주요 집단 간 갈등이 크다는 응답이 모두 50%를 넘었다. 대부분의 집단 갈등이 크다는 응답이 1년 전 대비 증가하였고, 특히 대선을 거치면서 이념 갈등, 영호남 갈등이 심화되었다는 의견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대통령 국정운영평가 – 2022년 5월 1주차] 국정지지율 48%(▲3%p)

퇴임 직전인 지난 5월 6일 ~ 9일 진행한 조사에서 문재인대통령 국정운영지지율은 상승세를 이어가, 오차범위 내에서 국정운영 긍정평가가 우세하였다. 문재인대통령에 호감이 간다는 응답도 과반에 달했다.

[리더십 평가 – 2022년 5월 1주차] 국가 위가상황 대처 잘한다 48%, 국민·정치권과 소통 잘한다 43%

6개 주요 대통령 리더십 차원에 대한 평가가 모두 상승하였다. 특히 국가 위기상황 대처, 국민·정치권과 소통 항목의 상승폭이 두드러졌다.

[경제안보지표 – 2022년 5월 1주차] 국가경제 인식지수 -37, 2020년 12월 이후 최저치

국가경제 인식지수는 지난 2020년 12월 이후, 국가안보 인식지수는 지난 2021년 4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기획] 동물권 인식조사 – 동물권에 대한 이중적인 인식

동물을 가족처럼 여기는 반려동물 양육 가구가 늘어나면서 한국에도 ‘동물권’ 도입에 대한 요구가 점차 높아지고 있지만, 한쪽에선 잔혹한 동물 학대 범죄가 끊이지 않는 모습도 보인다. 이처럼 동물을 대하는 태도가 극단적으로 갈리는 작금의 상황에서 우리는 동물을 어떤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을까?

[주변국 지도자 호감도 – 2022년 4월 3주차] 바이든 대통령 제외, 4개국 지도자 호감도 20점 이하

주요 5개국 지도자에 대한 호감도를 확인한 결과,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제외한 4개 국가 지도자의 호감도는 20점을 넘지 못했다. 푸틴 대통령에 대해서는 10명 중 8명 이상이 매우 비호감에 해당하는 낮은 점수를 주었다.

[정책평가 – 2022년 4월 3주차] 보건·의료정책 긍정평가 상승, 교육, 환경, 복지·분배정책 긍정평가 하락

보건·의료정책 긍정평가는 상승했으나, 교육정책 평가는 하락하였다. 일자리·고용정책 긍정평가는 20%대로, 주거·부동산 정책 긍정평가는 한자리 대로 떨어졌다.

Go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