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파이낸셜뉴스) 방대본, 마스크 미착용 감염 가능성 5배 높아...올바른 마스크 착용 생활화해야
날짜2020-07-17
작성자 Level 10
조사 일시: 2020년 6월 19일 ~ 2020년 6월 22일
표본: 만 18세 이상 남녀 1,000명
조사명: 마스크 착용의 사회심리학 – 사람들이 마스크를 착용하는 이유
조사결과: https://hrcopinion.co.kr/archives/15994
관련 기사: (파이낸셜뉴스) 방대본, 마스크 미착용 감염 가능성 5배 높아...올바른 마스크 착용 생활화해야
보도일: 2020년 7월 18일
원문 링크:
https://www.fnnews.com/news/202007171454514944
질병관리본부 브리핑 원문:
http://ncov.mohw.go.kr/tcmBoardView.do?brdId=&brdGubun=&dataGubun=&ncvContSeq=355461&contSeq=355461&board_id=&gubun=ALL


방대본, 마스크 미착용 감염 가능성 5배 높아...올바른 마스크 착용 생활화해야


[...] 우리나라 시민들은 지하철 등 대중교통과 대형마트, 학원, 교회를 포함한 실내 다중이용시설에서는 10명 중 9명꼴로 마스크를 착용하지만 식당과 카페 등 음식물을 먹는 장소에서는 2명 중 1명꼴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장소 모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위험이 높은 장소지만, 유독 음식물을 먹는 장소에서는 긴장감이 떨어지는 특성을 보였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1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최근에 마스크 인식조사 결과가 발표됐는데, 모든 연령대에서 대중교통, 마트, PC방 등 실내 다중이용시설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하는 게 반드시 필요하다고 인식했다"고 밝혔다. 이어 "(반면) 코로나19 전파 위험성이 높은 식당과 카페, 술집에서는 마스크 착용 필요성에 대한 인식이 낮았다"며 "마스크 착용에 대한 잘못된 인식이 존재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마스크 착용 관련 인식 조사 결과, 전 연령대에서 대중교통, 마트·PC방 등 실내 다중이용시설에서의 마스크 착용은 반드시 필요한 것으로 인식하고 있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전파 위험성이 높은 식당·카페·술집에서의 마스크 착용 필요성에 대한 인식은 낮아 마스크 착용에 대한 잘못된 인식이 존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식당·카페·술집, 사무실 등 업무 공간 등도 2m 이상 거리두기가 어려운 경우가 많아 코로나19의 전파가 일어나기 쉽기 때문에 마스크 착용이 필요하다. 특히 식당·카페·술집에서는 주문 시, 음식 기다리는 동안 등 음식 섭취 시간 외에는 마스크를 꼭 착용해야 한다. 하지만 실외에서 2m 이상 거리두기가 가능한 경우에는 쓰지 않아도 된다. 길거리, 공원, 산, 바다 등 야외에서 걷기, 달리기, 자전거 타기, 등산 등 활동 시에 다른 사람과 2m이상 거리 유지가 가능한 경우 24개월 미만의 유아, 마스크 착용 시 호흡이 어려운 사람의 경우에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된다.

마스크는 입과 코를 완전히 가리고 마스크 표면은 최대한 만지지 않아야 하며 마스크 착용 전·후 손씻기를 해야 한다. 마스크는 손을 통한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마스크 표면을 최대한 만지지 말고, 벗을 때에도 끈만 잡고 벗어야 한다. 또 마스크 착용 전·후에는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을 꼼꼼하게 씻어야 한다.

기사 전체보기
#파이낸셜뉴스# 질병관리본부# 한국리서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