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안보지표 – 2022년 7월 4주차] 국가경제 인식지수 -60, 다시 한번 최저치 기록

우리나라 경제상황 평가와 향후 전망을 종합한 국가경제 인식지수가 다시 한 번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국가안보 향후 전망 역시 본 조사 시작 이래 가장 낮았다.

[경제안보지표 – 2022년 6월 5주차] 국가경제 인식지수 22포인트 폭락, 역대 최저치 갱신

우리나라 경제상황 평가와 향후 전망을 종합한 국가경제 인식지수가 한 달 전 대비 22포인트 폭락,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가정경제 인식지수 또한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담담한 선거연구] ② 탄핵정치연합 해체 및 보수우위 정치구도로의 재편요인

더불어민주당은 2020년 총선에서 180석 의석을 확보하며 20년 장기집권론의 꿈을 키웠으나, 불과 2년만에 대통령선거에서 정권을 내 주었고 지방선거에서 12:5의 큰 패배를 맛보았다. 최근의 주요 여론조사 결과를 토대로 2년 만의 급격한 민심 변동 과정을 추적해보았다.

[경제안보지표 – 2022년 6월 1주차] 현재 국가경제 및 안보 평가는 하락, 전망은 개선

현재 우리나라의 경제 및 안보상황이 좋지 않다는 응답이 증가하였다. 반면, 앞으로의 국가경제 및 안보상황은 개선될 것이라는 응답이 증가하였다.

[8회 지선 특집] 결과 분석 – 대선, 분할투표 그리고 부동산

서울특별시는 국민의힘, 경기도는 더불어민주당이 차지했으나, 기초자치단체장 투표에서는 뚜렷한 분할투표가 확인되었다. 한편, 지난 대선에 이어 이번 지선에서도 부동산 가격에 따라 투표율 및 득표율에 차이가 있었다.

[8회 지선 특집] 투표율 분석 – 26.2%는 어디에서 사라졌을까?

이번 제8회 지선 투표율은 50.9%를 기록했다. 석달 전 치러진 대선과 비교하면 투표율이 26.2%포인트나 하락하였다. 분석 결과, 지난 대선에서 이재명 후보 득표율이 높은 지역일수록 투표율이 낮은 것이 확인되었다.

[기획] 한국의 지방자치, 여러분은 참여하셨습니까?

1995년 지방자치단체장 직접 선거가 시작된 이래 대한민국은 지방분권의 논의와 더불어 지방자치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자치조직권, 자치행정권, 자치재정권, 자치입법권을 보장하며 더욱 발전해오고 있다. 제도적으로는 이러한 발전을 이루고 있으나, 실질적으로 우리의 삶에서 지방자치는 잘 이루어지고 있는가?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지방자치에 참여하고 있을까?

[기획] 지역 소속감이 미치는 영향, 그리고 지방자치제도

전국동시지방선거가 한 달 여 앞으로 다가왔다. 지방선거의 기본단위인 ‘지역’은 한국 사회에서 어떤 의미를 가질까? 그리고 지방자치제도는 ‘지역’에 어떤 영향을 미쳤을까? 올해로 여덟 번 째를 맞이하는 지방선거의 본질적인 의미를 고민해 보았다.

[대통령 국정운영평가 – 2022년 5월 1주차] 국정지지율 48%(▲3%p)

퇴임 직전인 지난 5월 6일 ~ 9일 진행한 조사에서 문재인대통령 국정운영지지율은 상승세를 이어가, 오차범위 내에서 국정운영 긍정평가가 우세하였다. 문재인대통령에 호감이 간다는 응답도 과반에 달했다.

[리더십 평가 – 2022년 5월 1주차] 국가 위가상황 대처 잘한다 48%, 국민·정치권과 소통 잘한다 43%

6개 주요 대통령 리더십 차원에 대한 평가가 모두 상승하였다. 특히 국가 위기상황 대처, 국민·정치권과 소통 항목의 상승폭이 두드러졌다.

Go to Top